English
Cannot find the target.

Home (처음으로)

2018 . 9  
Sun Mon Tue Wed Thu Fri Sa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day:
65
yesterday:
127
Total:
558,263
네일소식

임금 명세서 작성...점심시간 보장도

■비상 걸린 네일업계 지상 세미나
<1> 다시 살펴보는 노동법 규정-일문일답
 
입력일자: 2015-05-15 (금)  
 
팁 소득도 기록…사용안한 휴가 돈으로 줘야

<1> 노동법 

앤드류 쿠오모 뉴욕주지사가 네일살롱들의 영업실태를 조사하기 위한 긴급조치를 발동하고 대대적인 단속에 착수하면서 한인 네일업계가 비상에 걸렸다. 특히 뉴욕타임스가 네일업계의 열악한 근무환경을 왜곡·과장 보도한 상황에서 단속이 시작되고 있다는 점에서 ‘선의의 피해 업소가 속출하는 게 아니냐’는 불안감이 팽배해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본보는 한인 네일업소들이 이번 주정부 단속에 대비한 정보 및 요령을 노동법과 위생규정, 비즈니스 규정 및 세법 등을 주제로 긴급 지상 세미나를 연재한다. 첫 번째로 송동호 변호사, 김성수 뉴욕소상인서비스센터 소장 등 전문가들의 조언을 토대로 꼭 준수해야 할 노동법에 대해 일문일답식으로 알아봤다. 

-현재 뉴욕주의 일반 최저임금과 팁을 받는 네일업소 종업원의 최저 임금은.

▶뉴욕주의 일반 최저임금은 2014년 12월 31일을 기해 8달러75센트로 인상되면서 팁을 받는 네일업소의 종업원의 최저 임금도 시간당 6달러60센트로 올랐다. 만일 인상된 최저 임금을 1월부터 제공했다면 분쟁의 소지가 생긴다. 또한 종업원들의 최저 임금 6달러60센트도 팁을 포함해 일반 최저 임금인 8달러75센트가 초과될 때 적용되는 것임을 인지해야 한다. 

-오버타임 적용은 어떻게 되나. 주 30시간 근무하는 직원이 갑작스레 하루 동안 10시간을 일한 적이 있다. 

▶만일 근무시간이 주 40시간을 넘게 될 경우 40시간 이후부터는 시간당 6달러60센트가 아닌 8달러75센트의 1.5배가 적용된다. 만일 오전 9시30분~오후7시30분 10시간을 근무한 직원의 경우 점심시간 30분을 제외한 8시간은 6달러60센트, 나머지 1시간 30분은 8달러75센트의 1.5배인 19달러69센트가 주어져야 한다. 즉, 총 72달러49센트의 임금이 법적 최저임금이 된다. 

-팁 소득도 기록을 해야 하나. 
▶팁과 관련해서 업주는 ▲매일 계산시 팁 액수에 대한 기록을 남겨야 하며 ▲하루 팁 수입의 합이 팁 크레딧(일반 최저임금(8달러75센트)과 팁 종업원 최저임금(6달러60센트)의 차액 즉 2달러15센트)의 합을 넘어야 한다.

팁의 총 액수가 팁 크레딧 총합을 넘지 않는 경우, 업주는 일반 최저임금인 시간당 8달러75센트의 임금을 계산해 지급해야 한다. 

노동국이 규정하고 있는 임금은 보너스, 팁 등이 모두 포함되기 때문에 기록할 때에도 이를 주의해야 한다.

-종업원들의 식사시간은. 직원이 종종 커피를 마시러 밖에 나간다. 근무시간에서 뺄 수 있나. 또 병가는.

▶종업원이 6시간 이상 근무할 경우 최소 식사시간 30분이 확보돼야 한다. 커피 브레이크는 식사시간이 아닌 일하는 시간에 들어가기 때문에 이를 근무 시간에서 빼면 안 된다. 종업원이 5인 이상일 경우 최소 연 5일 이상의 유급 병가를 보장해야한다. 대상은 연 80시간 이상 일하는 풀타임, 파트타임 직원 모두를 포함한다. 이 같은 내용은 종업원의 모국어로 된 문서로 알려야 한다.

-업소에서 지정한 유니폼이나 앞치마의 세탁비나 구입비를 종업원들에게 청구해도 되나. 

▶종업원들의 임금 수준에 의해 결정된다. 종업원이 유니폼의 구입비와 세탁비를 지불하고도 최저임금 밑으로 내려가지 않는다면 청구할 수 있다. 그러나 종업원이 최저임금만을 받고 있다면 유니폼이나 앞치마의 구입 및 세탁비용은 업주가 제공해야 하며, 만약 종업원이 지불했다면 해당 비용을 업주가 별도로 지급해야 한다.

종업원들에게 특별히 유니폼이나 앞치마 착용을 강요하지 않고 자율적으로 단순한 검은 남방에 검은 치마와 같이 일상에서 입을 수 있는 옷을 입도록 할 경우에는 종업원들을 위해 대신 지불할 의무는 없어진다. 

-임금 설명서(Section 195.1), 임금 명세서는 의무적으로 작성해야 하나.

▶반드시 작성해야 한다. 업주는 임금과 수당 공제사항, 급여일, 근무시간, 고용주 이름 및 상호, 주소, 직원의 이름 등을 기입한 통지문서와 임금 설명서(Section 195.1)를 신규 채용시와 시급 인상시, 매년 2월 1일 이전에 영어와 종업원의 모국어로 작성, 업주와 종업원이 한부씩 나눠 보관해야 한다.

임금 지급시, 임금 명세서를 꼭 작성하고 모든 서류는 최소한 6년 이상 보관해야 한다. 만약 위반 시 종업원 1명당 2,500달러의 벌금을 물게 된다. 단 종업원의 모국어로 된 계약서를 작성해야 한다. 

고용주는 피고용자에게 '시간당 수당과 임금수령에 대한 알림장'을 꼭 제공해야 한다. 영어로 된 알림장과 함께 중국인이면 중국어, 히스패닉이면 스페인어로 된 것을 제공해야 한다.

-근무시간을 10분 단위로 기록하고 있다. 문제가 없나.
▶문제가 있다. 근무 시간은 분단위로 기록해야 한다. 숫자를 함부로 반올림하거나 버림을 하면 안 된다. 점차 기록에 대한 조사가 강화되고 있어 근무시간/ 오버타임/ 전체 근무시간을 나눠 기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노동국이 규정하고 있는 임금은 보너스, 팁, 커미션 등이 모두 포함되기 때문에 기록할 때에도 이를 주의해야 한다. 

-타임카드 기계가 없다. 어떻게 해야 하나. 

▶반드시 타임카드 기계를 구비할 필요는 없다. 만약 출퇴근 기록부가 있어 종업원 본인이 출근하고 퇴근할 때 기록하거나, 한명이 모든 직원의 출퇴근을 기록하고 내용이 정확하다면 문제가 없다. 하지만 이때도 반드시 종업원 당사자의 사인을 받아야 한다. 하지만 정확성을 위해 타임카드 기계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종업원이 타임카드를 안 찍거나 기록을 제대로 안한다면.

▶업주 입장에서 그러한 행동에 대해 서면 경고를 하고 타임카드를 제대로 찍도록 요구해야 한다. 서면 경고를 했음에도 타임카드를 찍지 않는다면 정해진 회사 절차에 따라 퇴사 조치할 수 있다. 

-종업원의 휴가를 약속했는데, 다 쓰지 않고 그만뒀다. 임금을 지불해야 하나.

▶사용하지 않은 휴가에 대해 구두로 약속을 했더라도 이에 대한 임금을 지불해야 한다. 
-2주 후에 사직하겠다고 종업원이 알려왔다. 언제까지 임금을 줘야 하나. 
▶마지막 일한 날짜가 포함된 임금 일에 지불을 완료해야 한다. 
예를 들어 업주가 매달 15일과 30일에 임금을 지불하고 있는 상황에 종업원의 마지막 근무일이 17일이었다면, 30일에는 모든 임금을 지불해야 한다. 직원이 요구하면 우편으로 체크를 보내줘야 한다. 

-업소가 경영난으로 오버타임을 포함한 임금 체불이 상당하다. 그런데 종업원이 갑자기 그만두겠다고 한다. 어떻게 해야 하나. 

▶오버타임 지불도 임금에 포함됨으로 모든 임금을 마지막 근무일에서 7일 이내에 지불해야 한다. 

-여름 방학 때 고교생 딸이 업소에 와서 일할 경우 문제가 되는가.

▶해당 교육국에 가서 허가서를 받아야 한다. 미성년자를 고용할 경우 원본을 업소에 붙여놔야 한다. 허가 없이 미성년자를 고용하게 되면 벌금이 부과된다.
-업소를 다른 사람에게 2년 전에 넘기고 이제 사업을 하지 않는다. 앞으로 노동법 단속에서 자유로운 것인가.

▶업소는 6년간의 기록을 보관해야 한다. 만약 업소가 새 주인 아래서 운영된 지는 2년이지만 일하는 종업원이 그 업소에서 5년째 일을 하고 있다면 이전 주인의 서류까지 조사가 들어갈 수 있다. 기록을 모두 보관하지 않으면 언제든지 문제가 될 수 있다는 걸 명심해야 한다.

-조사관이 와서 벌금 폭탄을 부과했다. 앞으로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 조사관이 방문했을 때 업주가 주의해야 할 점은 무엇인가

▶벌금책정이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면 그 자리에서 어필을 해야 한다. 단 침착하고 이성적으로 문제를 제기해야 한다. 여전히 해결이 되지 않아 심각한 상태라면 노동국에 직접 연락을 해서 제반 서류 등 증거를 제출해서 합리적으로 문제를 제기하는 것이 좋다. 

변호사에게 일을 모두 맡겨버리는 것은 위험하다. 조사관이 업소를 방문했을 때 조사관에게 잘 봐 달라던가, 하소연을 하면 안 된다. 당당하고 침착하게 대해야 한다. 

특히 종업원에 대한 인터뷰를 할 때는 절대 끼어들지 말라. 종업원에게 사전에 어떻게 말할지 미리 준비를 시켜놓는 것도 처벌의 대상이다

-종업원 채용시 면접을 할 때 노동법에 위반되는 질문은 어떤 것인가?

▶나이, 인종, 임신여부, 국적, 종교, 결혼 여부, 성적 취향에 대한 질문은 차별로 간주된다. 따라서 한인들 사이에 흔한 ‘결혼은 언제 하나요?’ 등의 질문은 하면 안 된다. 노동법 위반이다. 


■인스펙터 단속 대비 요령

쿠오모 뉴욕주지사가 지난 11일 긴급 조치를 발동한 후 주정부는 현재 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해 네일업소를 대상으로 한 대대적인 단속에 나선 상태다. 최현석 변호사의 자문을 얻어 태스크포스 소속 인스펙터들의 단속에 대비한 요령을 알아봤다. 

■첫째, 인스펙터의 업소방문 조사에 대비해 네일업 규제사항을 잘 지키고 있는지 미리 확인한다. 예를 들어, 사업허가증, 서비스 종류에 따른 허가증 (네일면허, 미용사면허 등), 서비스 가격표 등이 고객이 잘 보이는 곳에 위치해 있는지 체크하고, 직원에 대한 임금지급, 오버타임에 대한 기록 등을 점검한다. 

■둘째, 업소를 대표해 인스펙터를 안내할 사람을 미리 정해놓는다. 안내자는 검사관의 이름, 소속, 연락처를 기록해 놓는다. 정부조사의 이유를 물어보고, 조사를 하게 된 이유가 제삼자의 신고에 의한 것일 경우, 신고내용이 있는 서류사본을 요구한다. 

검사관을 친절하게 대해 검사가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하고, 위반사항 지적이 있을 경우 검사관과 언쟁을 하지 않는다. 안내자는 검사관이 조사를 진행하는 동안 항상 동행하면서 검사관이 어떤 조사를 했는지 기록해 놓는다. 검사관이 사진을 찍을 경우, 안내자도 같은 사진을 찍어둔다. 

■셋째, 인스펙터에게 자진해서 서류를 제출하거나 정보를 제공하지 않는다. 
요청할 것으로 예상되는 서류들을 미리 정리해 놓고, 인스펙터의 서류요청이 있으면 제출한다. 인스펙터의 질문에 사실대로 대답하되 질문하지 않은 내용에 대해 자발적으로 얘기하지 않는다.

■마지막으로, 정부조사 준비를 하면서 변호사의 도움을 받는 것 또한 중요하다. 변호사를 미리 선임해 업소상황에 대해 미리 파악하게 하고 조언을 받을 뿐만 아니라 정부기관과의 대화, 조사 결과에 대한 해결을 위해 즉각 변호사에게 위임할 수 있도록 준비해야 한다. 

예를 들어, 비즈니스 관련 서류들을 변호사에게 맡겨 놓으면 검사관의 서류 요청시 변호사를 통해 보내겠다고 하고, 사전 통보된 정부조사의 경우 변호사가 조사에 참관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정부조사로 인해 손해가 발생할 경우 법적조치를 강구한다.

 
     
  ▲ 지난해 열린 뉴욕한인 네일&스파쇼에서 한인들이 신기술을 배우고 있다.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121 뉴욕시 스몰비즈니스 업주들 '발등의 불' john Apr 02, 2016 283
120 뉴욕주 최저임금 15불 시대 오나 john Mar 31, 2016 201
119 “신제품•신기술로 경쟁우위 점하세요” john Mar 11, 2016 211
118 "허위 기사로 네일업계 이미지 훼손" john Mar 05, 2016 221
117 “재난대비 30일 버틸 현금 준비해둬라” john Feb 26, 2016 63
116 파트타임 직원에게 1099-MISC 발행은 위법 john Feb 23, 2016 2700
115 뉴저지주 상·하원 추진 합의 "최저임금 15불로 단계적 인상" john Feb 23, 2016 356
114 뉴저지 최저임금 15불, 내년 주민투표서 결정 john Feb 11, 2016 1116
113 네일살롱서 지갑 노리는 연쇄 절도 비상 john Jan 28, 2016 524
112 커네티컷네일협 `네일인의 밤’행사 john Jan 28, 2016 45
111 W-2, 1099양식 벌금 대폭 인상 john Jan 25, 2016 20235
110 “NYT 네일관련 기사 오류투성” 미주 한국일보 john Oct 29, 2015 147
109 신제품 특명 “업주 부담 줄여라” (미주한국일보 9/21/2015) john Sep 21, 2015 3872
108 신기술.아이디어로 위기 극복 (미주중앙일보 09/21/2015) john Sep 21, 2015 358
107 네일업소들 ‘울며 겨자먹기’ 가격인상 바람 john Sep 16, 2015 237
106 뉴욕주 "사라"…채권사는 "상품 없다" john Aug 12, 2015 20907
105 퀸즈지역 네일살롱 대대적 단속... 한인업소 주의 요구 john Aug 12, 2015 304
104 뉴욕 네일업소 '임금채권'<wage bond> 의무화 john Aug 11, 2015 307
103 경제칼럼/ 커네티컷 네일가게 john Aug 08, 2015 12915
102 커네티컷 한인 네일업소 영업 중단 속출 john Aug 08, 2015 618
101 커네티컷 네일업소 23곳 폐쇄 john Aug 06, 2015 1526
100 "NY 타임스 네일살롱 보도 왜곡됐다" 전직 NYT 기자 비판 john Jul 27, 2015 143
99 뉴저지도 네일살롱 종업원 노동보호 추진 john Jul 27, 2015 300
98 네일 종업원 견습기간 최대 2년 john Jul 23, 2015 589
97 “네일업계 임금.팁 인상 등 긍정 변화” john Jul 18, 2015 243
96 Benefits, and Some Resistance, as New York Cracks Down on Nail Salon Abuses john Jul 18, 2015 26614
95 신분 관계없이 1년 견습 후 자격증 신청 도입 미주 중앙일보 6/22/2015 john Jun 24, 2015 245
94 팁 포함 NJ 직원 임금 시간당 8.38달러 미주 중앙일보 6/22/2015 john Jun 24, 2015 259
93 네일업주들 한시름 놨다 6/20/2015 john Jun 24, 2015 264
92 뉴저지네일협회 세미나, 22일 팰팍 파인플라자 john Jun 24, 2015 300
91 UV젤 램프 안전성 정밀검사 법안 추진 미주한국일보 6/19/15 john Jun 24, 2015 131
90 아시안 네일 업계를 향한 광풍 john Jun 18, 2015 59
89 Suit: Man got infection, died from pedicure at Sauk Village nail salon john Jun 14, 2015 268
88 15일부터 장갑.마스크.보안경 착용 의무화 hanminail Jun 10, 2015 20743
87 NJ 네일업소도 노동법 단속 비상 (6/3 한국일보) hanminail Jun 09, 2015 20428
86 유비무환(有備無患) (연창흠 / 뉴욕지사 논설위원) hanminail May 21, 2015 97
» 비상 걸린 네일업계 지상 세미나 <1> 다시 살펴보는 노동법 규정-일문일답 john May 17, 2015 479
84 비상걸린 네일업계 지상세미나 <2> 다시 살펴보는 위생 규정-일문일답 john May 17, 2015 12418
83 뉴욕타임스 2번째기사 5/8/5015 john May 08, 2015 814
82 “한인 네일업계 왜곡했다...법적 대응할 것” john May 08, 2015 184
81 반짝이는 매니큐어에 숨겨진 네일 미용사들의 어두운 삶 (뉴역 타임스 5/8일자) john May 07, 2015 1579
80 네일 미용업계 규제강화 공청회 john May 05, 2015 277
79 뉴저지 한인업체 존엠손, 프랑스 화장품 몽텔 미 판매권 (미주 한국일보) hanminail Apr 08, 2015 247
78 네일 아트 디자인 세미나 오늘까지 hanminail Apr 08, 2015 351
77 봄 네일&스파쇼 신제품 쏟아져 (미주 한국일보) hanminail Apr 08, 2015 438
76 한인 네일업계 구인.구직 시장 모두 ‘꽁꽁’ hanminail Mar 02, 2015 424
75 "100여 업체서 신제품.신기술 선보여" -미주 중앙일보- hanminail Feb 19, 2015 445
74 “신기술.신제품으로 경쟁력 키우세요” -미주 한국일보- hanminail Feb 19, 2015 494
73 LCN BAREFOOT Training & Certification hanminail Feb 07, 2015 1609
72 NEW YORK CITY COUNCIL PROPOSES COSMETOLOGY LETTER GRADING SYSTEM file hanminail Jan 09, 2015 3943
71 네일업소, 화학약품 단속 강화 -미주 한국일보- hanminail Nov 13, 2014 3416
70 네일용품 업체 ‘엘씨엔’ 오픈하우스 hanminail Oct 07, 2014 4075
69 엘시엔 뉴져지 오픈 하우스 (LCN OPEN HOUSE – EDISON, NJ OCT 5, 2014) file hanminail Sep 23, 2014 4863
68 21일 '2014 가을 네일·스파쇼' file hanminail Sep 20, 2014 3446
67 네일업계 '건강한 뷰티' 고심 hanminail Sep 17, 2014 3561
66 [미리 가본 뉴욕한인네일협회 '2014 가을 네일 스파쇼'] 다양한 스파 제품 선보인다 hanminail Aug 21, 2014 5593
65 “맞춤형.1회용 제품으로 가을시즌 공략” 미주 한국일보 08/21/2014 hanminail Aug 21, 2014 3979
64 9월 21일 뉴욕한인네일협회(회장 이상호)가 ‘2014 가을 네일&스파쇼’ 개최 file hanminail Aug 11, 2014 4227
63 ★그랜드 오픈★ 네일 재료 도매점 - 네일아울렛(Professional Nail supply) file hanminail Aug 08, 2014 4711
62 뉴욕네일협회 창립27주년 기념식 hanminail Jul 29, 2014 4418
61 네일업소 통근차량 또 단속 (미주한국일보) hanminail May 11, 2014 5790
60 네일업계 기지개 ‘활짝’ 미주한국일보 hanminail Mar 31, 2014 7113
59 "올해 봄.여름은 화사함과 간편함" [뉴욕 중앙일보] hanminail Mar 31, 2014 6286
58 봄 네일스파쇼 열린다 [뉴욕 중앙일보] hanminail Mar 29, 2014 6435
57 한인 운영 ‘네일샵 붐’ 소자본 창업·수입 안정·남성고객 증가세 LA 한인타운 중심 신규업소 잇달아 개점 hanminail Mar 21, 2014 8238
56 20/20 Nail Salon Investigation (20/20 뉴스 네일살롱 비디오) 외 3편 hanminail Mar 08, 2014 6590
55 진화된 친환경 제품. 고소득 신기술 선봬 (미주한국일보) hanminail Mar 08, 2014 6913
54 “정부규정 홍보.회원 배가 최선” (미주한국일보) hanminail Feb 22, 2014 6805
53 네일협회, 한인학생 5명에 장학금 시상 (미주 한국일보) ezpeel Feb 19, 2014 7135
52 뉴욕한인네일협, 이상호 신임회장 선출 John Feb 07, 2014 8133
51 뉴욕한인네일협회 장학생 모집 John Jan 22, 2014 7353
50 “묵묵히 최선 다하며 알찬 열매 맺어야죠” file John Jan 07, 2014 7750
49 네일협회, 권총강도 대책 부심 John Jan 02, 2014 7785
48 돌연 문닫고 업주 잠적 (미주 한국일보) John Nov 26, 2013 8059
47 뉴욕한인네일협 무료 건강진료 John Nov 11, 2013 8250
46 한국 미용업[손톱.발톱] 신설 국무회의 통과 John Oct 30, 2013 8069
45 네일&스파쇼 성황 (미주한국일보) file John Oct 28, 2013 7985
44 네일 세미나 성료 [뉴욕 중앙일보] file John Oct 22, 2013 8529
43 "무보험자 건강 체크 하세요" [뉴욕 중앙일보] file John Oct 19, 2013 9213
42 친환경.고급화 제품 대거 쏟아져 John Sep 26, 2013 8263
41 종업원 상해보험 미가입 ‘벌금 폭탄’ John Sep 04, 2013 9200
40 "예뻐진 어르신들 손 보면 저희들도 기뻐요" [뉴욕 중앙일보] John Aug 09, 2013 8225
39 뉴저지네일협회 신.구회장 이취임식 John Aug 09, 2013 9098
38 LI 네일업소 위생단속 강화 John Aug 09, 2013 8677
37 뉴욕한인네일협 창립 26주년 기념식 John Jul 25, 2013 8668
36 한인업소 2중고 시달린다 John Jul 11, 2013 8921
35 한인 네일업소 통근차량 단속 비상 John Jun 29, 2013 9295
34 노동법 위반 벌금 세례 (미주한국일보 입력일자: 2013-06-10 (월)) John Jun 10, 2013 8730
33 뉴저지한인네일협회 마이클 김 회장 추대 John Jun 03, 2013 9691
32 젊은층. 타민족 고객 사로잡아 ‘2013 봄 네일 스파쇼’고급스럽고 다양한 신제품 쏟아져 John Apr 04, 2013 9572
31 2013 봄 네일ㆍ스파쇼 John Mar 30, 2013 8700
30 [2013 봄 네일ㆍ스파쇼 참가 업체ㆍ신제품 네일서플라이]다양한 컬러젤 대거 선보여 [뉴욕 중앙일보 John Mar 30, 2013 9076
29 뉴욕한인네일협회 ‘봄 네일& 스파쇼’ 31일 플러싱 대동연회장 신제품.신기술 대거 선봬 (미주 한국일보) John Mar 30, 2013 10275
28 존앰손 코퍼레이션’ 독일 뷰티 인터내셔널 쇼 참가 John Mar 19, 2013 9087
27 미리 가 본 뉴욕한인네일협회 주최 봄 네일ㆍ스파쇼 [뉴욕 중앙일보] John Mar 06, 2013 9323
26 네일업소, 인력난 불구 불경기로 고임금 기술자 고용 꺼려 (미주한국일보) John Mar 03, 2013 9420
25 한인 스파제품업체 존손 코퍼레이션‘레이첼 레이쇼’소개 (미주한국일보) John Mar 03, 2013 8980
24 네일협회 회원의 밤 성황 John Feb 26, 2013 8670
23 가게 돌며 도용된 크레딧 카드로 결제 한인 네일업소 주의보 (미주한국일보) John Feb 26, 2013 8435
22 한인네일업소 소개‘씽크핑크’ 삽화 곁들여 소개 (미주한국일보) John Feb 26, 2013 8750
21 “안전하고 몸에 좋아” 친환경 제품 뜬다 (미주한국일보) John Feb 26, 2013 9491
20 연말특수 사라지고 샌디 후폭풍만… (미주한국일보) John Dec 20, 2012 8430
19 네일살롱 몸집 작아진다 [뉴욕 중앙일보] John Dec 06, 2012 8796
18 전기 들어와 한숨 돌렸더니 발 묶여 (미주한국일보 뉴욕) John Nov 04, 2012 8637
17 검찰, 중국계 네일학원 고발[뉴욕 중앙일보] John Oct 22, 2012 8814
16 2012 가을 네일&스파쇼 John Oct 22, 2012 9868
15 한인 네일업계 고급화 박차 John Aug 31, 2012 9942
14 고급화·청결로 고객 잡는다 John Aug 31, 2012 8897
13 뉴욕한인네일협회 단합대회[뉴욕 중앙일보] John Aug 31, 2012 8824
12 포인트 적립 카드 ‘짭짤하네’ (미주 한국일보 08/14/2012)) John Aug 15, 2012 9881
11 다양한 아이디어 제품 쏟아져. John Mar 27, 2012 9758
10 2012 봄 네일·스파쇼 John Mar 27, 2012 9654
9 톡톡튀는 기능성 상품 대거 등장 John Mar 24, 2012 9355
8 SNS 정보공유 등 계속 추진 John Mar 23, 2012 8918
7 커네티컷/ 네일업소 판매세 적극 저지나서 John Mar 23, 2012 10026
6 뉴욕한인네일협회도 네일미용 국가자격증 ‘지지’ John Mar 23, 2012 9748
5 한인 네일업계 큰 잔치 25일 열린다…2012 봄 네일·스파쇼[뉴욕 중앙일보] John Mar 23, 2012 9682
4 [미리 가보는 봄 네일·스파쇼] 다양한 기능성 스파제품 선보인다 John Mar 20, 2012 9234
3 친환경 서비스로 불황 뚫자…네일협, 25일 네일·스파쇼 John Mar 20, 2012 9167
2 "비수기 아이템 개발이 당면 과제"…네일협회 회원의 밤 행사 John Mar 20, 2012 9422
1 불법광고자의 행패로 자료 분실 John Mar 20, 2012 9179